2024-02-28 16:05 (수)
한싹, 2023년 매출액 250억원 기록...역대 최고 실적 달성
상태바
한싹, 2023년 매출액 250억원 기록...역대 최고 실적 달성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4.02.07 17: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대비 연결기준 매출액 14%, 영업이익 41% 증가

한싹(대표 이주도)이 지난해 창사 이래 최고 매출을 기록하며 역대급 실적을 달성했다고 7일 밝혔다.

한싹은 2023년 연결기준 매출액 250억원, 영업이익 26억원, 당기순이익 32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매출액은 14.5%, 영업이익은 41.9%, 당기순이익은 46.5% 증가한 수치다.

한싹은 작년에 망간자료전송(망연계)을 포함한 보안 솔루션 사업의 고른 성장과 공공 클라우드 전환에 발맞춘 클라우드 보안 사업 확장, 포트폴리오 다양화에 따른 신규사업 확대 등 여러 사업분야에서 매출 상승을 견인했다고 분석했다.

특히, 클라우드 구독형 서비스 실적 증가와 홈네트워크 보안 신규 매출 발생, 유지관리 서비스의 안정적인 성장이 호실적을 이뤄낸 요인이라고 설명했다.

한싹은 2024년에 기존 사업은 기술 고도화와 융합을 통해 시장 경쟁력을 키우고, 신규사업에 투자를 확대하며 순차적으로 신제품을 출시해 새로운 수익원 확보에 나설 방침이다.

이를 위해 우선적으로 인공지능(AI) 보안과 클라우드 보안 서비스(SECaaS) 등 신기술 개발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신제품으로는 국방망에 특화된 보안통제 시스템과 다양한 IT 인프라 환경에 적용 가능한 시스템 보안 융합 솔루션 및 서비스를 상반기 내에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최근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공공 망분리 제도 개선과 제로 트러스트 보안 도입 정책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하며 신시장 개척에 앞장설 전략이다.

한싹 이주도 대표이사는 “급변하는 IT 환경에서 앞선 기술과 빠른 시장 선점이 지속 성장의 원동력이었다”며 “올해도 융합보안 기업으로서 디지털 대전환 시대에 맞는 선제적 기술 개발과 민첩한 사업 추진으로 수익 모델을 다각화하는데 주력하여 호조세를 이어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싹은 1992년 설립 이후 30년간의 탄탄한 업력과 기술력을 기반으로 최근 10년간 역성장 없이 꾸준한 매출 성장세를 이루어 왔다. 국내 대표 사이버보안 기업으로서 망간자료전송 전문기술로 1500여개 이상의 최대 레퍼런스를 확보한 시장 경쟁력과 점유율을 바탕으로 AI 및 클라우드 패러다임 변화에 민첩하게 대응하며 보안 기술을 선도하고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