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4 08:55 (화)
온더-고려대학교, ‘금융보안학과 블록체인 전공’ 운영협약식 가져
상태바
온더-고려대학교, ‘금융보안학과 블록체인 전공’ 운영협약식 가져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2.01.25 00: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더는 고려대학교정보보호대학원과 금융보안학과 블록체인 전공과정 운영협약식을 체결했다.
온더는 고려대학교정보보호대학원과 금융보안학과 블록체인 전공과정 운영협약식을 체결했다.

블록체인 R&D 기술기업 온더가 향후 5년간 매년 5억 원씩, 총 25억 원을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에 기부해 블록체인 전문가 및 개발 인재 양성에 나선다고 밝혔다.

블록체인 기술기업 온더는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 내 블록체인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금융보안학과 불록체인 전공' 운영협약식을 21일 가졌다고 밝혔다.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에 신설되는 온더 블록체인 학과는 올해 4월 신입생 10명을 모집하며, 9월 개강할 예정이다. 입학생은 2년간 전액 장학금을 받으며,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에서 컴퓨터 공학, 네트워크, 보안, 블록체인 주요 4개 과목을 공부하고 석사학위를 취득한다. 특히 블록체인 과목은 온더의 핵심 블록체인 개발자들이 직접 강의를 맡아 블록체인 지식 전달과 함께 실무 기술 및 경험도 함께 전수한다.

온더 블록체인 학과에 선발된 학생은 2년의 석사 과정 학비 전액을 지원받으며, 2년차 과정부터는 온더의 파트타임 개발자로 근무하며 급여도 지급받는다. 석사과정 입학 후, 최초 1년 간은 풀타임 학생으로서 고려대학교 정보보호 대학원에서 수업을 듣고, 나머지 1년은 고려대학교 서울 안암캠퍼스 근처에 설립될 온더 고려대 거점 오피스에서 블록체인 프로그래머 업무 수행을 통해 급여를 지급받는 형태다. 파트타임 학생으로서 교과과정을 이수하면서 업무 경험을 동시에 축적할 수 있는 혜택도 주어진다. 단, 석사학위 취득 이후에는 최소 2년간 온더의 풀타임 개발자로 근무해야 한다.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장실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고려대학교에서 이상진 정보보호대학원장, 임종인 정보보호연구원장, 이중희 교수가 참석했으며, 온더는 정순형 각자 대표, 심준식 각자 대표, 김휘경 COO가 참석했다.

온더 심준식 대표는 “장기적인 안목으로 블록체인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채용하는 산학협력의 새로운 장을 열게 되어서 기쁘다”라며 “매년 고려대학교 정보보대학원을 통해 육성될 블록체인 전문인력은 온더의 블록체인 기술 역량과 함께 국내 블록체인 생태계 발전에도 기여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상진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장은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은 수능 상위 0.1% 수준의 인재들이 지원하는 사이버국방학과를 운영하며, 이스라엘에 필적하는 세계적인 수준의 사이버보안 전문인력을 육성한 경험을 갖추고 있다”라며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과의 협약을 통해 개설되는 블록체인 과정에 입학하는 학생들은 우수한 교수진과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으로 블록체인 핵심 기술과 깊이 있는 사이버 보안 역량도 보유한 세계 최고 수준의 블록체인 인력으로 양성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