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5 20:30 (일)
에어키, ‘클라우드 보안 백업 매니지드 서비스’ 사업 시작
상태바
에어키, ‘클라우드 보안 백업 매니지드 서비스’ 사업 시작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2.11.29 16: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크로니스와의 파트너십 통해 올인원 관리형 솔루션 제공

유무선 통합 네트워킹 솔루션 전문 기업인 에어키(대표이사 조태영)는 중소기업 고객을 위한 ‘클라우드 보안 백업 매니지드 서비스’ 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에어키는 데이터 백업 보안은 물론, 랜섬웨어 감염 방지, PC 문제 발생에 따른 데이터 유실, 직원들의 데이터 보호 및 백업 등 기업들이 직면하고 있는 주요 IT 이슈들을 올인원 관리형 서비스로 해결해준다. 또한, 기업 환경이나 요구 특성에 맞춰 데이터 매니지드 서비스를 구독할 수 있도록 PC, 서버, 용량, 사용 기간 등에 따른 다양한 서비스 옵션 선택을 제공한다.

기업 고객은 에어키의 클라우드 매니지드 서비스를 통해 랜섬웨어 및 멀웨어 차단, 파일 백업 및 복구, 패치 관리, 긴급 재해 복구, 데이터 손실 방지 등을 지원받아 안정적인 비즈니스 환경을 구현할 수 있게 된다.

에어키는 클라우드 매니지드 서비스(MSP) 사업을 본격적으로 강화하기 위해 아크로니스(Acronis) 코리아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양사는 사업 확대를 위한 영업 기회 발굴, 마케팅, 기술 지원 등 상호 협력을 넓혀나가며, 사이버 프로텍트 클라우드 솔루션을 통해 기업 고객의 보안 및 백업 최적화를 지원한다.

최근 아크로니스가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작년 전세계 기업의 76퍼센트가 데이터 손실로 인한 다운타임을 경험했고 랜섬웨어 피해 규모는 2023년까지 40조원을 넘어설 전망이다. 또한 70만 명 이상의 아크로니스 솔루션 엔드유저를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 결과, 올해 상반기 전체 수신 이메일의 26.5퍼센트가 스팸이며, 1퍼센트는 멀웨어이거나 피싱 링크가 포함되었다.

조태영 에어키 사장은 “10년 이상 축적해온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 사업에서의 경험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기업 고객을 위한 전문 클라우드 보안 백업 서비스를 시작하게 되었다. 글로벌 선도기업들과의 협력을 통해 고객경험을 향상시키는 최적의 보안 서비스를 제공하고, 향후 통합 보안 매니지드 서비스로 사업 분야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에어키는 SK하이닉스, LG디스플레이 등에 보안 네트워크 솔루션을 공급해왔으며, 지난 20년간 유무선 통합 네트워킹 분야 리더로 성장해왔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