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13:55 (월)
팔로알토 네트웍스, 클라우드-계정 탈취 공격에 대한 탐지 대응 강화한 ‘코어텍스 XDR 3.0’ 출시
상태바
팔로알토 네트웍스, 클라우드-계정 탈취 공격에 대한 탐지 대응 강화한 ‘코어텍스 XDR 3.0’ 출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10.12 13: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alo Alto Networks Cortex XDR 3.0
Palo Alto Networks Cortex XDR 3.0

팔로알토 네트웍스(지사장 이희만)는 오늘, 확장형 탐지 대응(XDR) 솔루션 ‘코어텍스 XDR 3.0’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코어텍스 XDR 3.0은 클라우드 위협 및 계정 기반 위협에 대한 지원 범위를 넓혀 점점 더 정교해지는 사이버 공격에 대응할 수 있도록 종합적인 분석 결과를 제공한다.

코어텍스 XDR은 마이터 어택이 실시한 탐지율과 보호 성능 평가에서 3년 연속 최고점을 받은 제품으로, 이번에 출시된 3세대 버전은 보안운영센터(SOC)가 공격 표면 전반에 걸쳐 광범위한 보호 기능을 활용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클라우드 환경에 대한 탐지, 모니터링, 조사 범위를 확장하고 계정 데이터 분석을 통해 악성 사용자 활동 및 내부 위협을 탐지함으로써 SOC 팀에서는 엔드포인트, 네트워크, 클라우드, 계정 관리 등 전사적인 범위의 탐지 대응 환경을 마련할 수 있다.

또한 팔로알토 네트웍스의 세계 정상급 보안 컨설팅 그룹 유닛42의 독자 개발 고급 툴을 기반으로 포렌식 조사 기능을 제공하며, 주요 써드파티 데이터 소스에 대한 수집 및 사용자 맞춤형 상관 관계 분석을 지원한다.

사이버 공격자들이 더 빠르게 조직적으로 움직이는 한편 공격의 기법, 기술, 절차(TTP)에 정교함을 더하고 있는 상황에서 코어텍스 3.0은 SOC팀에 다음과 같은 장점을 제공한다.

◇클라우드 환경에 대한 탐지, 모니터링, 조사 기능을 확대한 코어텍스 XDR 3.0은 클라우스 호스팅 데이터, 트래픽 로그, 감사 로그, 써드파티 클라우드 보안 데이터 등을 네트워크 데이터 소스 및 클라우드와 연결되지 않은 엔드포인트에 통합하여 활용하도록 지원한다. 이를 통해 SOC 팀에서는 온프레미스와 멀티클라우드 환경을 아우르는 광범위한 커버리지를 확보할 수 있다.

◇코어텍스 XDR 아이덴티티 애널리틱스 기능을 통해 광범위한 계정 데이터 집합을 수집하고 분석하여, XDR의 사용자 행동 분석 기능을 강화한다. 이를 통해 악의적인 활동과 내부 위협을 효과적으로 탐지할 수 있다.

◇코어텍스 XDR 포렌식 모듈을 통해 사용자가 유닛42에서 사용하는 고급 포렌식 조사 툴을 직접 활용할 수 있다. 손상된 시스템에서 사용자, 파일, 애플리케이션, 브라우저 등 다양한 히스토리 증거 데이터를 수집함으로써 사고 대응 과정에서 XDR의 잠재 분석 범위를 극대화한다.

◇코어텍스 XDR 인시던트 매니지먼트 인터페이스는 보안 분석가가 특정 위치의 인시던트에 대한 총체적인 뷰를 확보하고 악성 아티팩트, 호스트, 사용자 및 연관 경보 등을 마이터 어택 프레임워크에 맵핑함으로써 보다 빠르고 완성도 높게 인시던트를 처리할 수 있도록 돕는다.

◇코어텍스 써드파티 데이터 엔진은 고객이 다양한 소스에서 데이터를 수집, 표준화, 상관 관계 분석, 쿼리 및 분석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공격과 관련된 활동의 상관관계를 확인하고, 마이터 어택 TTP에 태그를 지정하여 악의적인 움직임에 대한 세부 정보를 확보할 수 있다. SOC팀에서는 이를 통해 인시던트의 전체 스콥을 이해하고, 보다 정확하게 대응할 수 있다.

팔로알토 네트웍스 코리아 이희만 대표는 “팔로알토 네트웍스는 2019년에 확장형 탐지 대응을 뜻한 XDR 범주를 선보였다. 모든 보안 소스의 데이터를 통합해야만 복잡한 위협을 정확하게 탐지하고 자동으로 공격을 차단하는 것은 물론 더 빠르게 조사할 수 있기 때문이다”라며 “새로운 도전 과제들이 생겨날 때 마다 혁신의 선봉장 역할을 해온 만큼 이번 제품 또한 시장의 새로운 기준이 될 것이다. 클라우드와 계정 분석을 강화한 코어텍스 3.0은 SOC 팀에서 엔드포인트는 물론 모든 자산과 워크로드, 중요 데이터를 보호하는 총체적인 플랫폼의 역할을 제공한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